[뉴스투데이 E] “월 3만원대로 5G 쓴다”… LG유플러스, 알뜰폰 요금제 확대

이원갑 기자 입력 : 2020.02.03 11:32 |   수정 : 2020.02.03 11:32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LG유플러스 모델이 알뜰폰 5G 요금제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제공=LG유플러스]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생활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 주>



8개 알뜰폰 사업자 이달 5G 요금제 출시
월 5만원대 ‘5G 라이트’와 동일 혜택 3만원대에 이용 가능


[뉴스투데이=이원갑 기자] LG유플러스가 알뜰폰 5G 요금제를 대폭 확대한다.

3일 LG유플러스에 따르면 이번에 5G 요금제를 출시하는 알뜰폰은 8개 사업자로, 자회사인 ‘미디어로그’와 ‘LG헬로비전’은 물론 ‘큰사람’, ‘스마텔’, ‘에넥스’, ‘에스원’, ‘코드모바일’이 이번 주 중 상품을 선보인다. ‘ACN’은 이달 중 출시 예정이다.

출시 요금제는 △월 기본 데이터 9GB 소진 시 1Mbps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상품과 △기본 180GB 데이터 소진 시 10Mbps로 이용 가능한 상품 두 가지다.

9GB 요금제는 LG유플러스가 알뜰폰 5G 도매제공 대가를 66%로 인하함에 따라 월정액 5만5000원의 5G 라이트와 동일한 혜택을 월 3만원대 요금으로 이용할 수 있다.

또, 180GB 요금제의 경우 월정액 7만5000원에 150GB(Qos 5Mbps)를 제공하는 LG유플러스 ‘5G 스탠다드’보다 데이터 혜택이 많다고 업체측은 전했다.

이로써 KB국민은행을 포함해 총 9개 LG유플러스 알뜰폰 사업자가 5G 요금제를 제공하게 됐으며, 추후 5G 요금제 출시 알뜰폰 사업자는 더욱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LG유플러스는 U+MVNO 파트너스 참여사들의 가입자 유치 및 브랜드 홍보를 위한 공동 마케팅도 진행한다. 2월 한달 간 알뜰폰 온·오프라인 채널에서 가입 고객 이벤트를 실시하고 신규 가입 고객 중 추첨을 통해 커피 교환쿠폰, 블루투스 이어폰 등의 경품을 지급한다.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뉴스투데이 E] “월 3만원대로 5G 쓴다”… LG유플러스, 알뜰폰 요금제 확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