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삼성물산, ‘래미안 A.IoT 플랫폼’ 개발

최천욱 기자 입력 : 2020.04.08 14:54 |   수정 : 2020.04.08 14:54

기존 IoT 플랫폼에서 한 단계 진화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생활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주>
 
래미안 A.IoT.png
래미안 A.IoT [사진제공=삼성물산]

 

[뉴스투데이=최천욱 기자] 삼성물산 건설부문은 8일 인공지능(A.I)과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결합한 ‘래미안 A.IoT 플랫폼’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래미안 A.IoT 플랫폼’은 기존 IoT 플랫폼에서 한 단계 진화한 형태로 삼성SDS와 협업해 홈 IoT 플랫폼에 인공지능 시스템을 연결, 입주민의 생활패턴을 분석하고 고객에게 익숙한 맞춤형 환경을 제안하거나 자동으로 실행해줄 수 있다.
 
기존 시스템이 홈패드나 모바일기기 등을 활용해 사용자가 설정을 제어하는 기능을 수행했다면, 이번에 개발한 ‘래미안 A.IoT 플랫폼’은 고객의 패턴 분석을 통해 외출이나 귀가 시 입주민이 선호하는 환경으로 자동 제어해주는 것이 특징.
 
인덕션을 안끄고 외출한 경우를 가정했을 때, 기존 IoT 시스템의 경우 외부에서 스마트폰 등을 활용해 인덕션 전원을 차단할 수 있었다면 이번 A.IoT 시스템은 인덕션의 전원이 차단되지 않았다는 것을 입주민에게 스스로 알려주거나 알아서 전원을 차단하게 된다.
 
‘래미안 A.IoT 플랫폼’은 개방형 플랫폼으로 삼성전자 뿐만 아니라 KT, LG유플러스, SK텔레콤, 카카오, 네이버 등에서 제공하는 첨단 스마트홈 기술을 활용할 수 있고, 입주민이 AI 스피커 및 서비스를 선택해 이용할 수 있다.
 
삼성물산은 이미 자체 IoT 플랫폼을 개발해 2019년 부산에서 분양한 ‘래미안 어반파크’에서 첫 선을 보였으며, 이번에 개발한 ‘래미안 A.IoT 플랫폼’은 현재 입찰 진행 중인 래미안 원 펜타스(신반포15차 재건축)와 반포주공1단지 3주구에 도입할 예정이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뉴스투데이 E] 삼성물산, ‘래미안 A.IoT 플랫폼’ 개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