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유한킴벌리 ‘디펜드 언더웨어’, 美 진출

강이슬 기자 입력 : 2020.05.29 10:58 |   수정 : -0001.11.30 00:0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생활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주>
 
cats.png
[사진제공=유한킴벌리]

  
[뉴스투데이=강이슬 기자] 유한킴벌리가 요실금 대표 제품 ‘디펜드 언더웨어’의 미국 수출을 시작했다고 29일 밝혔다.
 
미국은 세계 최대의 요실금 언더웨어 시장으로 한화 약 1조5000억원 규모로 알려져 있으며, 이는 연간 500억대로 추산(시설 제외)되는 국내 요실금 전용제품 시장의 약 30배 규모이다. 유한킴벌리는 합작투자사인 킴벌리클라크의 판매네트워크를 통해 2021년 초까지 미국에 남성용 제품을 수출할 예정이며, 요실금에 대한 사회적 인식이 개방적인 미국 시장 경험은 향후 수출 시장 확대 및 전략 제품 개발 등에 있어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유한킴벌리는 충주공장에 요실금 언더웨어 양산 설비를 갖춘 후 국내는 물론 시장이 발달한 해외시장 공략을 위해 꾸준히 공을 들여왔다. 한국에서 선호된 제품력을 바탕으로 그동안 호주를 비롯, 영국, 프랑스, 이스라엘, 일본, 홍콩 등 10개국 이상에 제품을 수출하여 600억 이상의 누적 매출을 달성했으며, 특히, 2019년 요실금 언더웨어 신설비 투자로 생산능력이 배가되고 최근 혁신제품인 디펜드 라이트핏이 개발됨에 따라 수출 기회도 더욱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디펜드 라이트핏은 가벼운 요실금에 최적화된 초슬림 제품으로 씬테크 코어 기술을 적용해 50%나 얇아 (자사 제품 대비 흡수층 두께, 자사시험법 기준) 속옷에 보다 가까워진 혁신제품으로 평가받고 있다. 실제 출시 전 겉옷에 표가날까 일반 언더웨어 사용을 망설이던 10명 중 7~8명이 신제품 사용 의향을 밝힌바 있다.
 
유한킴벌리 디펜드 담당자는 “우리나라의 요실금 전용 제품은 이미 시장이 성숙한 주요 국가들에 비해서는 후발주자에 속하는 편이지만 제품력은 이미 세계적 경쟁력을 확보하고 있다”며 “지난해 신규 설비투자로 해외 수요에 대한 유연성을 확보한 만큼, 앞으로 더 많은 기회가 생길 것”으로 전망했다.    
 
유한킴벌리는 요실금 전용 패드, 라이너, 언더웨어 등 세분화된 제품으로 사회적 활력을 높이는데 기여해 왔으며, 대표 제품인 디펜드 언더웨어의 경우 최근 2년간 20% 이상 성장하는 등 국내 시니어 시장의 성장을 견인하고 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뉴스투데이 E] 유한킴벌리 ‘디펜드 언더웨어’, 美 진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