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포항제철소서 소둔단세 공장서 불…인명피해 無

황재윤 기자 입력 : 2020.06.13 22:14 |   수정 : -0001.11.30 00:0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ssssssssssss.png
13일 포스코 포항제철소 스테인리스 소둔산세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사진제공 = 독자]

 

[뉴스투데이/경북 포항=황재윤 기자] 포스코 포항제철소 스테인리스 소둔단세 공장에서 불이 발생했다.

13일 포스코와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12시 30분 쯤 포항시 남구 동촌동 포스코 포항제철소 스테인리스 소둔산세 공장에서 불이나 2시간 만에 진화됐다. 공장 내부(500여㎡) 일부 생산설비를 태웠지만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소방당국은 이날 헬기 1대와 소방차, 구조·구급차, 헬기 등 장비 32대를 투입하여 포스코 자체 소방대와 함께 불을 잡았다.

소방당국은 화재의 원인으로 현재 수리 중인 해당 공장에서 작업 중 불티가 인근 황산 탱크로 옮겨붙은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포스코 관계자는 “공장 내 플라스틱(FRP)이 타면서 검은 연기가 많이 났다"며 "설비를 수리 중인 공장이어서 생산에 차질이 없다”면서 “황산 탱크 폭발 등은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사실과 다르고, 관계기관에서 화재 원인을 파악 중인 상태”라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포스코 포항제철소서 소둔단세 공장서 불…인명피해 無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