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부천 신선물류센터 오는 2일 재가동

안서진 기자 입력 : 2020.07.01 11:19 |   수정 : -0001.11.30 00:0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안서진 기자] 쿠팡은 지난 5월 25일 폐쇄했던 부천 신선물류센터를 오는 2일부터 재가동한다고 밝혔다.
 
쿠팡은 부천 신선물류센터를 한 달 이상 운영을 중단하고 보건당국과 협의해 정밀방역을 진행했다. 또 보관 중이던 243톤 규모의 상품을 전량 폐기 처분했다. 이후 6월 24일 보건당국이 추가로 환경 검체 검사를 한 결과 코로나19 바이러스가 검출되지 않아 안전을 재확인했다.
 
1121.png
지난 5월 25일 폐쇄했던 부천 신선물류센터를 오는 2일부터 재가동한다. 사진은 쿠팡의 부천물류센터의 모습. [사진제공=연합뉴스]

 


쿠팡은 그동안 방역당국의 사업장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왔다. 더 나아가 물류센터 통근버스를 증차해 직원 간 거리두기를 유지할 수 있도록 지원했으며 대규모로 코로나19 안전감시단을 채용해 거리두기 및 정기적인 체온 체크, 마스크 및 장갑 착용 등이 지속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도록 독려하고 있다. 통근버스 및 출퇴근 시 QR코드로 체크해 코로나19 의심환자 발생 시 신속하게 동선 등을 확인할 수 있도록 운영하고 있다.
 
이와 함께 쿠팡은 코로나 사태로 자가격리된 직원들에게 재택근무 혹은 휴업수당을 통해 급여를 계속 지급하였고, 정부의 지원대상에서 제외된 일용직 근무자들에게 1인당 100만 원의 생활안정자금을 지원하고 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쿠팡, 부천 신선물류센터 오는 2일 재가동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