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현대엔지니어링, ‘언택트 스마트 출입관리시스템’ 도입

최천욱 기자 입력 : 2020.07.01 12:00 |   수정 : 2020.07.01 12:0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생활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주>
 
현대엔지니어링.png
현대엔지니어링 직원이 사옥 출입을 위해 계동본사 1층 게이트에 설치된 ‘스마트 출입관리시스템’으로 체온 및 마스크 착용 여부를 확인하고 있다. [사진제공=현대엔지니어링]

 

[뉴스투데이=최천욱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이 코로나 19의 장기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전국적인 언택트(Untact) 트렌드에 발맞추고자 계동 본사에 얼굴인식 스마트 출입관리시스템을 도입했다고 1일 밝혔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사옥 입구 스피드게이트 4곳, 지하 스피드게이트 1곳 등 사옥 내 모든 출입구에 스마트 출입관리시스템을 적용해 코로나 19 방역을 위한 ‘철통방어’ 체계를 구축했다.
 
이번에 도입한 스마트 출입관리시스템은 사옥에 출입하는 인원의 체온 측정은 물론 마스크 착용 여부까지 판별한다. 출입자의 체온이 일정 온도 이상이거나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경우, 마스크를 코 및 턱에 걸치는 등 부적절하게 착용한 경우까지 출입을 제한해 안내요원으로부터 별도의 조치를 받을 수 있도록 한다.
 
기존처럼 사옥 출입구에 별도의 체온측정을 위한 인원을 배치할 필요가 없어 가장 효과적인 언택트 체온측정 방식이라는 평가다.
 
더불어, 전사적인 마스크 착용 분위기를 조성해 사옥내 코로나 19 전파를 미연에 방지하고, 더 나아가 임직원들의 사옥 외 출퇴근길 마스크 착용 확산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현대엔지니어링은 단기적으로는 코로나 19 방역을 위한 체온 측정 및 마스크 착용 확인에 활용하고, 중·장기적으로는 임직원이 사옥 출입시 사원증을 단말기에 접촉할 필요 없는 얼굴인식 출입시스템으로 확대 적용한다는 계획이다.
 
임직원이 사옥 출입시 얼굴인식을 통해 체온측정, 마스크 착용 확인, 신분확인이 모두 가능해지는 ‘접촉 제로’ 출입시스템을 구축한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이번 스마트 출입관리시스템은 당사 임직원들의 건강 관리 뿐만아니라 전국적인 코로나 19 방역 노력에 동참하고자 도입됐다”며, “추후 얼굴인식 출입관리시스템까지 도입해 언택트 문화를 임직원 사옥 출입관리에도 선도적으로 적용하겠다”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뉴스투데이 E] 현대엔지니어링, ‘언택트 스마트 출입관리시스템’ 도입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