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한국투자증권, 인공지능 머신러닝을 활용한 리서치 서비스 ‘에어(AIR)’ 오픈

윤혜림 기자 입력 : 2020.07.02 10:26 |   수정 : 2020.07.02 10:26

국내 최초로 인공지능 기술을 적용한 리서치 서비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생활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 주>

 

인공지능 리서치서비스 에어 오픈.png
한국투자증권은 국내 최초로 인공지능 기술을 적용한 리서치 서비스 ‘에어(AIR, AI Research)’를 오픈했다고 2일 밝혔다. [사진제공=한국투자증권]


[뉴스투데이=윤혜림 기자] 한국투자증권은 국내 최초로 인공지능 기술을 적용한 리서치 서비스 ‘에어(AIR, AI Research)’를 오픈했다고 2일 밝혔다.


리서치 서비스 에어(AIR)는 쏟아지는 정보의 홍수 속에서 의미 있는 뉴스를 선별 제공하는 것은 물론, 뉴스 데이터와 계량분석을 기반으로 양질의 투자정보를 제공하는 것이 목적이다. 이를 위해 매일 3만여건의 뉴스 콘텐츠를 분석하여 투자자가 꼭 알아야 할 경제 뉴스와 다각도로 활용 가능한 기업 정보를 데일리 리포트 형태로 제공한다.


에어(AIR) 서비스가 기존의 텍스트 분석 프로그램과 차별화되는 점은 머신러닝 기법이 접목된 인공지능 뉴스분석 엔진이다.

 

한국투자증권 리서치센터의 애널리스트들이 직접 분석한 십만 건 이상의 뉴스 데이터를 인공지능이 학습하는 방식으로 개발되었다. 이 과정을 통해 단어가 아닌 문장과 맥락을 이해하고 분석할 수 있도록 특화되었다.


특히 에어(AIR) 서비스는 중소형주 섹터에서 그 진가를 발휘할 것으로 기대된다. 증권사가 그동안 인력 부족 등의 이유로 대형주 분석에 집중하면서 상대적으로 중소형주는 소외되는 양상이었다. 하지만 에어(AIR) 서비스를 통해 다양한 중소형주를 적시에 분석해 투자자들의 니즈를 충족하고, 정보 부재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윤희도 리서치센터장은 “국내 최초로 개발한 인공지능 활용 리서치서비스 ‘에어(AIR)’를 시작으로 금융권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선도하고, 핀테크 서비스를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현재 한국투자증권은 인공지능 리서치 서비스와 관련해 5개의 특허를 출원했으며, 오는 10월부터는 에어(AIR)를 통해 해외주식 리포트도 서비스할 예정이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뉴스투데이 E] 한국투자증권, 인공지능 머신러닝을 활용한 리서치 서비스 ‘에어(AIR)’ 오픈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