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 5호선 미사역~하남풍산역 8월 8일 개통

송대승 기자 입력 : 2020.07.30 22:52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송대승 기자] 하남시가 지하철 5호선 하남선 1단계 구간인 이 다음 달 8일 개통한다고 밝혔다.


시는 지하철 개통을 앞두고 30일 지역언론사 기자들을 초청, 하남풍산역 역사에서 프레스투어를 가졌다고 밝혔다.
 
하남시 지하철 5호선 1단계 개통 초읽기, 프레스투어 개최(2).JPG
하남선 1단계 첫 지하철은 다음 달 8일 오전 5시 38분 하남풍산역에서 출발할 예정이다.[사진제공=하남시]

 

코로나19로 최소한의 기자만 초청해 열린 이날 프레스투어는 하남시 지하철팀장의 현장 브리핑을 받고, 하남풍산역 역사 시설을 둘러보는 순서로 진행됐다.

하남선 1단계 구간은 지하철 8량이 평일 출퇴근 시간(첨두 시)은 10분, 그 외 시간(비첨두 시)은 12~24분 간격으로 운행될 예정이다. 주말 및 공휴일은 12분~24분으로 운행될 예정이다.

역별 승하차를 합친 수송 예상인원은 일일 기준 미사역은 45,982명, 하남풍산역은 4,025명으로 추산하고 있다.

하남선 미사역과 하남풍산역, 두 역사는 승강장 사이에 선로가 놓여서 승하차시 건너편을 마주보고 승하차 하는 상대식 구조로 만들어졌다.

하남선 운영은 서울교통공사가 맡았으며, 하남선 1단계 첫 지하철은 다음 달 8일 오전 5시 38분 하남풍산역에서 출발할 예정이다.

이날 브리핑을 한 지하철팀장은 “하남선 개통으로 서울 도심 진입이 더욱 수월해져 시민들의 출퇴근 교통편의가 크게 증대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시민들께서 안전하고 편리하게 지하철을 이용하실 수 있도록 서울교통공사와 함께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하남선 지하철은 서울 지하철 5호선 강동구 상일동역에서 미사지구, 덕풍동을 거쳐 창우동까지 7.7㎞를 연장하는 사업으로 지난 2009년 하남 미사지구 광역교통개선대책으로 반영되어 추진됐다. 이후 2011년 4월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해 사업 경제성을 확보하고, 2014년 8월 3공구 착공을 시작으로 2015년 전 구간 착공에 들어갔다.

한편 하남선 2단계구간인 하남시청(덕풍․신장)역~하남검단산역은 올해 12월 개통을 목표로 마무리 공사 중이며, 현재 공정률이 99% 정도까지 도달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지하철 5호선 미사역~하남풍산역 8월 8일 개통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