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배민, 악용 리뷰 근절한다

오세은 기자 입력 : 2020.07.31 14:59 |   수정 : 2020.07.31 14:59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생활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 주>

 

배민 포스터 640.png
배달앱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이 음식 리뷰 관리 정책에 변화를 준다고 31일 밝혔다. [사진제공=우아한형제들]
 

[뉴스투데이=오세은 기자] 배달앱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이 음식 리뷰 관리 정책에 변화를 준다고 31일 밝혔다.

 

우아한형제들은 이날 고객의 음식 선택에 영향을 주는 리뷰의 신뢰도를 높이고 악용하는 사례를 막기 위해 리뷰 관리 개선책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우선 고객이 최초 리뷰를 작성했다가 삭제하면 해당 주문에 대해서 재작성이 불가능하도록 했다. 우아한형제들은 이에 대해 “한 건의 주문을 놓고 수시로 리뷰를 재작성해 특정 리뷰를 상단에 지속적으로 노출시키는 사례를 막기 위한 조치”라고 설명했다.

 

또한, 음식과 상관없이 명예를 훼손할 여지가 있는 리뷰를 업주가 신고할 경우 해당 리뷰를 노출되지 못 하도록하는 ‘리뷰 게시 중단 프로세스’도 개선했다.
 
업주가 리뷰 게시 중단을 요청하면 30일 간의 임시 조치를 진행해 해당 리뷰를 노출하지 않고, 이 기간 동안 업주와 고객이 의견을 조율할 수 있도록 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뿐만 아니라 특정 주문에 대한 리뷰 작성 기간도 7일 이내에서 3일 이내로 줄였다. 전체 리뷰 94%가 음식 주문 3일 이내에 작성된 점을 감안했다. 우아한형제들은 “7일간 여러 건을 주문한 뒤 한꺼번에 낮은 별점 평가를 매겨 전체평점을 낮추는 악용 사례가 있었으나, 리뷰 작성 시점을 앞당기면서 이 같은 행위도 발붙이기 어려울 것”이라고 설명했다.
 
회사는 이와 함게 8~9월을 리뷰 집중 모니터링 기간으로 정하고, 허위 리뷰에 대한 강력한 근절 활동을 펼쳐 나갈 계획이다. 허위 리뷰 작성 대행 업체를 이용하는 업주는 적발 시 내부 운영 정책에 따라 가게 광고 중단이나 계약 해지 등의 제재가 적용된다.
 
우아한형제들 강진석 사장님커뮤니케이션팀장은 “고객들이 장기적으로 믿고 쓸 수 있는 앱이 되기 위해서는 리뷰의 신뢰도가 필수”라며 “리뷰 노출 방식과 투명성을 강화하기 위한 추가 조치들도 연내에 마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배민은 지난해 리뷰 검수 전담 조직을 신설하고,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한 리뷰 검수 기능을 도입하는 등 건전한 리뷰 정착에 지속적으로 노력해 왔다. 이를 통해 올해 상반기에만 약 7만 건의 의심 사례를 적발했고, 리뷰 노출과 리뷰 작성 권한을 차단하는 후속조치를 단행했다.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뉴스투데이 E] 배민, 악용 리뷰 근절한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