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L] 한림대동탄성심병원, 국내 최초 염증성장질환에 ‘장초음파’ 도입

김연주 기자 입력 : 2020.08.03 14:08 |   수정 : 2020.08.03 14:08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 L]의 L은 Life(라이프)를 뜻합니다. <편집자 주>

 

정은석 교수 장초음파 검사 모습.png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 소화기내과 정은석 교수가 장초음파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

 

[뉴스투데이=김연주 기자]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이 국내 최초로 염증성장질환에 장초음파를 도입했다.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은 소화기내과 정은석 교수가 3년간의 독일 연수를 통해 국내 최초로 장초음파를 도입하게 됐다고 3일 밝혔다.
 
장초음파 검사는 건강검진 때 시행하는 복부초음파와 유사하게 대장과 소장의 염증과 합병증을 관찰하는 방법이다. 장초음파 검사를 통해 장벽의 두께와 혈류 증가를 확인하여 장의 염증정도를 평가할 수 있으며, 협착, 누공, 농양 등 염증성장질환으로 인한 합병증 평가에도 도움을 줄 수 있다.
 
기존 MRI와 CT 검사에 비해 비용 및 방사선노출 부담이 덜하며, 의료진이 환자와 직접 소통하면서 염증성장질환 증상이 나타나는 부위를 실시간으로 찾아낼 수 있다.  
 
정은석 교수는 “장초음파는 금식 등 검사를 위한 특별한 준비 없이 장벽의 염증상태를 살펴볼 수 있어 환자의 부담도 줄이고 갑작스러운 증상 악화가 있을 때 손쉽게 병의 상태를 알아볼 수 있다”며 “장초음파는 CT 및 MRI의 보조적 수단으로써 염증성장질환 환자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뉴스투데이 L] 한림대동탄성심병원, 국내 최초 염증성장질환에 ‘장초음파’ 도입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