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군, 제3회 추경예산 136억원 편성…“긴급 현안사업 중점”

김덕엽 기자 입력 : 2020.09.14 20:19 |   수정 : 2020.09.14 20:22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0200910052548_twzkwigu.jpg
경북 영양군청 전경 [뉴스투데이/경북 영양=김덕엽 기자]

 

[뉴스투데이/경북 영양=김덕엽 기자] 경북 영양군이 제3회 추가경정예산안으로 136억원을 편성했다. 본예산은 3510억원으로 증가했다.

14일 영양군에 따르면 군은 장기간 경기침체와 교부세가 삭감되어 부족한 재원을 확보하기 위해 연내 집행이 불가한 각종시설사업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추진이 어려운 행사와 축제성 경비, 국외여비 등을 전액 삭감했다.

이어 경상경비 의무조정 등 강력한 세출구조조정과 재정안정화기금 130억원을 활용하여 ‘코로나19’ 파급영향 최소화와 조기극복을 위한 긴급 현안사업 편성에 중점을 두고 추경예산을 편성했다.

영양군은 확정된 추경예산으로 소하천 정비사업 14억원, 청기토곡지방상수도 확장공사 10억원, 공공하수도 관리 3억원, 납데기 경로당 신축사업 2억원, 청소년수련관 운영사업 4억원 등 군민공공복리를 증진한다.

특히 한국판 뉴딜사업의 공공건축물리모델링 사업인 석보보건지소 그린리모델링 3억원, 조기경보시스템 구축사업 10억원, 도로 및 지하시설물 전산화사업 5억원, 농작물재해보험료 지원사업 16억원, 농업재해복구지원 2억원, 안전한 진료 환경 조성을 위한 인프라 구축 1억원 등 안전망을 강화한다.

이외 ‘코로나19’ 피해계층 생활안정을 위한 공공일자리 사업 6억원, 소규모주민숙원사업 12억원, 소규모 주민편익사업 6억원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편성했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코로나 장기화에 따른 보통교부세 감소 등 군세입이 감소되는 상황에서 지역경제위기 조기 극복을 위한 장기적인 재정대응 마련이 필요한 시점”이라며 “강력한 세출구조조정을 단행하여 가용재원을 마련한 만큼 적정집행을 통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겠다”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영양군, 제3회 추경예산 136억원 편성…“긴급 현안사업 중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