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위군, 10월 4일까지 2020년 추석 명절 종합대책 추진

황재윤 기자 입력 : 2020.09.25 00:49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0200919193915_xuyxdhss.jpg
경북 군위군청 전경 [뉴스투데이/경북 군위=황재윤 기자]

 

[뉴스투데이/경북 군위=황재윤 기자] 경북 군위군이 오는 30일부터 10월 4일까지 2020년 추석 명절 종합대책을 추진한다.

25일 군위군에 따르면 군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임을 감안하여 최대한 이동 자제를 권고하고, 추석 맞춤형 생활방역을 위하여 교통·환경·재난·응급의료·급수관리 등 9개 상황반을 운영한다.

이어 각종 재난 발생 시 신속·정확한 초동 대처를 위해 재해·재난 관리반 운영 강화를 위한 비상연락체계를 구축하고 유관기관·단체 간 공조체계 등을 유지한다.

특히 상수도 파열과 급수 불능 등 불편 상황에 대응하고자 비상급수 상황실도 편성·운영한다. 수자원공사 협조 하에 비상급수용 생수 400인분을 확보해 비상시에 활용할 예정이다.

그 밖에도 생활쓰레기 중점 수거대책을 추진해 추석 연휴 쓰레기 배출에 불편이 없도록 할 방침이다. 쓰레기 수거 휴무일을 미리 파악하고, 연휴 후 일제 청소에 맞춰 쓰레기를 배출해 환경정비에 협조하길 당부했다.

더불어 연휴 기간 응급환자 발생에 대비해 당직의료기관인 군위군 보건소에서 24시간 비상진료 대책상황실을 운영하고 보건진료소 4곳, 당직의료기관 2곳, 당번약국 6곳을 지정해 진료 공백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김영만 군위군수는 “이번 추석맞이 종합대책을 차질없이 이행하여 군민과 귀성객, 출향인 모두가 안전하고 건강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코로나19’로 인하여 고향방문을 자제하는 분위기 속에서 자칫 고향의 부모님과 어려운 이웃들이 외로운 명절을 보내지 않도록 주변에 각별한 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군위군, 10월 4일까지 2020년 추석 명절 종합대책 추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