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군의회, 공공의료정책·도서관 건립 사례 청취 현장탐방

김덕엽 기자 입력 : 2020.10.17 15:42 |   수정 : 2020.10.17 15:56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0200802014218_gsrxppcm.jpg
경북 영양군의회 전경 [뉴스투데이/경북 영양=김덕엽 기자]

 

[뉴스투데이/경북 영양=김덕엽 기자] 경북 영양군의회가 오는 20일 충북 단양보건의료원과 증평군 군립도서관을 방문하여 공공의료정책과 도서관 건립 수범사례를 듣고, 정책제안에 활용하기 위한 현장탐방을 실시한다.

이번 현장탐방은 군의 낙후된 의료환경 개선을 위한 공공의료기관 유치사례를 벤치마킹하고, 공공도서관이 복합문화공간으로 기능하기 위한 도서관 조성, 활용사례 등 노하우를 듣기 위해 마련됐다.

영양군의회 의원들은 단양군 보건소를 찾은 뒤 보건의료원 유치 과정 등 노하우를 관계자에게 듣고, 이를 영양군 공공의료정책 수립에 접목할 수 있는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이어 증평군 군립도서관을 찾은 뒤 지역특성에 맞는 복합문화공간이자 평생교육센터로 기능할 수 있도록 도서관 건립과 프로그램 운영사례를 선행학습하고, 실효성 있는 정책 제안에 이를 활용할 계획이다.

장영호 영양군의회 의장은 “의료공백은 군민의 생존권과 직결되는 문제로 영양군은 응급환자 발생 시 신속하게 대처할 의료 인력과 시설이 턱없이 부족하다”며 “이번 현장탐방을 통해 지역 특화형 공공의료기관 건립의 필요성을 인식하고, 지역 맞춤형 공공의료체제가 구축될 수 있도록 의회 차원에서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기존 도서관의 역할이 단순히 지식정보를 제공하는 공간이었다면, 현재의 도서관은 휴식과 다양한 문화콘텐츠 제공을 아우르는 복합문화센터로 그 기능이 확장되고 있다”면서 “이번 현장탐방에서 논의된 다양한 정책안들이 지역 맞춤형 공공도서관 건립으로 이어지기를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영양군의회, 공공의료정책·도서관 건립 사례 청취 현장탐방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