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 구룡마을 화재 피해지역에 생수 등 구호물품 지원

김소희 기자 입력 : 2023.01.20 14:44 ㅣ 수정 : 2023.01.20 18:27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image

 

[뉴스투데이=김소희 기자] SPC는 화재로 피해를 입은 서울 강남구 개포동 구룡마을에 긴급 구호물품을 전달했다고 20일 밝혔다.

 

SPC행복한재단은 SPC삼립 빵 2000개, 생수 2000개씩 모두 4000개를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화재 피해를 입은 구룡마을 복구 작업 현장에 전달했다. 구호물품은 임시 대피소에 머물고 있는 이재민들과 구호 인력들을 지원하는 데 쓰인다.

 

SPC 관계자는 "화재로 인해 피해를 입은 구룡마을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에 긴급 지원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SPC는 대한적십자사와 상시 협조 체계를 갖추고 재해 재난 발생 시 긴급 구호품 전달 및 복구 지원에 적극 나서고 있다.

 

특히, 지난해 9월에는 태풍 힌남노로 인해 피해를 입은 경북 포항시에 SPC삼립 빵 3000여개와 생수 6000여개를 구호물품으로 전달했다.

 

BEST 뉴스

댓글 (0)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0 /250